티스토리 뷰

 

 보반에 대해서 지난 시간 업데이트 했는데, 크로아티아 축구라면 역시 수케르를 빼놓을 수 없습니다! 98월드컵에서 크로아티아는 독일에게 3-0 으로 압승했던 기억도 있습니다. 오늘은 크로아티아의 전설적 에이스 공격수 수케르 이야기 입니다.

 

 프로필

 

 이름 : Davor Suker (수케르, 슈케르 등으로 부릅니다)
 생년월일 : 1968년 1월 1일
 신장/체중 : 183cm / 78kg
 포지션 : FW
 국적 : 크로아티아
 국가대표 : 69시합 45득점 (크로아티아 대표 최다득점자) / 구유고대표로 2시합 1득점
 주요수상 : 1998년 월드컵 득점왕 (6골)

 

 크로아티아의 에이스, 다보르 수케르.

 

 수케르는 세계최고의 슈팅실력을 자랑했던 스타 공격수 였습니다. 그는 왼발의 달인이기도 합니다. 섬세한 슈팅기술로 수 많은 골을 만들어냈습니다. 정확할 뿐더러 강력한 슈팅도 잘 날렸습니다. 예리한 움직임으로 문전을 휘젓고 다니는 수케르는 상대팀에게 공포의 대상이기도 했습니다.

 

 어릴 적 부터 수케르는 타고난 축구선수였습니다. 수케르는 당시 구 유고슬라비아 청소년 대표팀에 선출되었고, 유고슬라비아 청소년 대표팀은 1987년 세계 청소년 선수권에서 압도적 실력을 자랑하면서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9경기에 22득점, 평균 2.44 골의 가공할 실력이었지요. 수케르도 6골이나 넣었습니다. 이 때의 멤버로는 크로아티아의 영웅이자 10번인 캡틴 보반 등이 있었습니다. 수케르는 성인대표팀 멤버로도 발탁되어 90년 월드컵에도 참가했지만, 출장 기회는 없었습니다. 시간이 조금 더 흘러 1991년에 유고 국가대표로 데뷔전을 가지게 됩니다. 그리고 1992년 크로아티아는 유고연방으로부터 독립하게 됩니다. 이후 유로96, 그리고 98월드컵에 참가하게 되는데...

 

 수케르는 역시 국가대표로 월드컵 득점왕을 차지한 맹활약이 유명하지만, 소속팀에서의 활약도 대단했습니다. 살펴보고 가도록 합시다. 커리어 출발이 되었던 소속팀 NK오시예크에서 21살에 득점왕을 차지했습니다. 그로 인해서 강호 디나모 자그레브에서 2년간 활약하게 됩니다. 여기서도 맹활약 60시합 34득점의 뛰어난 골결정력을 자랑했습니다. 그리고 1991년 스페인으로 건너가, 세비야 팀으로 이적하게 되었습니다. 5년 동안, 세비야의 에이스 스트라이커로 좋은 활약을 펼쳐나갔습니다. 153시합에 출장해 76득점을 기록했습니다. 이렇게 시간은 흘러서 1996년이 되었지요. 이 무렵부터 수케르의 눈부신 활약이 시작됩니다.

 

 크로아티아는 이제 독립국으로 1996년 유로를 참가하면서, 본격적으로 유럽축구무대에 이름을 내밀기 시작합니다. 수케르는 3골을 기록했고, 크로아티아는 8강까지 진출하는 좋은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이 당시 조별리그에서 덴마크를 격침시킨 경기도 유명합니다. 세계 최고의 골키퍼로 손꼽히던 피터 슈마이켈 골키퍼가 덴마크의 뒷문을 지키고 있었지만, 수케르 앞에서는 아무것도 아니었나 봅니다. 감각적인 루프슛으로 슈마이켈의 머리를 넘기는 멋진 골을 작렬시키는 활약을 펼쳤고, 경기는 크로아티아의 3-0 대승. 8강에 진출합니다. 8강에서 독일을 만나서 선전했지만, 마티아스 잠머에게 결승골을 내주면서 아쉽게 1-2로 패배하고 말았지요.

 

 이제 수케르는 스타의 반열에 올랐고, 1996년에 명성에 힘입어 명문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하게 됩니다. 이적하자마자 레알 마드리드의 주포로 거침없이 활약을 펼쳐나갔습니다. 이적 첫 해에 무려 24골이나 넣었습니다. 레알 마드리드도 리그우승을 차지합니다. 그런데 이후 97-98시즌에는 챔피언스리그 우승에 공헌을 했지만, 정작 리그에서는 10골 밖에 넣지 못했습니다. 레알 마드리드의 선수층이 워낙 두꺼워서 출장 기회를 얻기가 쉽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이제 나이가 30대로 접어들면서 전성기가 지난게 아닌가 하는 우려의 목소리도 들리기 시작했습니다.

 

 하지만 그의 절정의 활약은 바로 1998년 30살 때였습니다. 98년 월드컵 유럽 예선에서부터 수케르는 중요한 경기 때마다 귀중한 골들을 넣었고, 크로아티아는 예선돌파! 첫 월드컵 출장을 하게 됩니다. 조별리그에서 일본을 상대로 결승골을 넣는 등, 수케르는 조별리그에서만 2골을 넣었고, 크로아티아는 2승을 따내며, 빠르게 16강 진출을 확정짓습니다. 16강전 루마니아도 1-0 으로 물리친 크로아티아는 첫 출장에 8강까지 진격해 나갑니다.

 

 98년 월드컵 8강전. 크로아티아 VS 독일. 2년전 유로에서 패배를 안겨주었던 강호 독일과 만났습니다. 독일은 유로96 우승팀이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경기는 시작되었는데... 3-0 크로아티아의 대승이었습니다. 대단했습니다. 수케르도 후반전에 쐐기골을 넣으면서 독일에게 굴욕적 패배를 안겨주었습니다. 독일은 이후 낡은 전차, 녹슨 전차라는 비아냥을 한참 들어야만 했습니다. 4강전 프랑스를 맞이한 크로아티아는 여전히 강했습니다. 수케르의 발에서 선제골이 나옵니다.

 

 참, 아쉽게도(?) 경기는 튀랑의 매서운 활약으로 끝내 1-2 역전패. 이후 크로아티아는 3-4위전에서 네덜란드에게도 승리를 거두었고, 월드컵 첫 출장 3위라는 멋지고 놀라운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수케르는 6골이나 넣었고, 98년 월드컵 득점왕에 당당히 선정됩니다. 이제 수케르는 세계에 이름을 날린 슈퍼스타가 되었지요.

 

 이 때가 수케르의 빛나는 전성기였다고 생각합니다. 이후에는 부상으로도 고생했고, 또한 세월의 벽을 넘지 못하고 하락세로 접어들고 말았습니다. 이후 수케르는 레알 마드리드를 떠나서, 아스날, 웨스트햄, 1860뮌헨 등의 팀에 몸담지만, 전성기 때 만큼의 무서운 활약은 보여줄 수 없었습니다. 아스날에서는 멋진 골을 상당히 넣었지만, 1시즌만에 웨스트햄으로 이적했지요. 수케르는 1860뮌헨을 거쳐서 2003년 현역에서 은퇴합니다.

 

 수케르는 크로아티아의 영원한 레전드로 남을 것입니다. 월드컵 득점왕은 아무나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니까요. 통산 45득점은 긴 세월동안 크로아티아 국가대표 최다득점기록으로 빛날 것입니다. 또한 크로아티아 국가대표팀 역시 앞으로도 훌륭한 강호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 같습니다. (이 글을 업데이트 하는 2020년 시점을 기준으로, 월드컵 준우승을 기록했지요!) 이 체크무늬의 강렬한 팀은 또 한 번 세계를 놀라게 할지도 모르겠습니다. 오늘의 이야기는 여기까지입니다. 애독해주시는 분들께 언제나 감사드립니다. 유튜브 영상 업데이트 합니다!

 

 2008. 06. 13. 초안작성.

 2020. 05. 26. 가독성 보완 및 동영상 업데이트 - 축구팬 시북

 

댓글
댓글쓰기 폼